ARS 상담전화 대치. 02-565-0715 분당. 031-786-0715

아토즈 논술ㆍ구술 아카데미

ATOZ
수강 신청 및 상담
대치. 02-565-0715
분당. 031-786-0715
    공유하기

    2020 서울대 수시 경영학과(일반전형), 연세대 경영학과(면접형,활동우수형) 합격 : 김O민(한영외고)

    2020 서울대 수시 경영학과(일반전형), 연세대 경영학과(면접형,활동우수형) 합격 : O(한영외고)

     

    O/ 이채린 class 구술 면접 수강 / 한영외고 1.8x (전교1) / ‘20 서울대학교 경영학과 합격 (학생부종합전형-일반), 연세대학교 경영학과 최초합 (활동우수), 1차추합 (면접형)

     

    1. 구술전형에 합격하기 위해 어떻게 준비하셨나요?

    제가 지원한 경영학과는 사회과학대 계열에 속해있어 사회과학 문제와 인문수학 문제 준비를 병행해야 했습니다.

    우선, 사회과학 문제는 기출 풀이, 관련 독서를 위주로 하여 준비하였습니다. 대학 홈페이지에서 기출 문제를 다운로드하여 한번 풀어보았고, 면접 수업에서 한번 더 문제를 풀이하였습니다. 이후, 이채린 선생님의 피드백을 들으며 답변에서 수정할 내용을 빨간 색 펜으로 적어 기록하였고, 더 추가할 내용을 Q-A 방식으로 정리해 초록 펜으로 정리해 구분하였습니다. , 다른 수강생이 제시한 좋은 의견은 파란색 펜으로 정리해 이후 참고하였습니다. 이채린선생님 수업 이후에는 여러 색 펜으로 기록한 내용을 정리해 다시 답변을 구성해보고, 스스로 녹음하며 말습관을 체크하였습니다. 더 복습이 필요하다 여겨지는 문제는 타이핑해 한글 문서로 정리하면서 더 완벽을 기하여 정리하였습니다. 이후 계속 반복해 기출을 익히며 실전 연습을 했었던 듯합니다.

    다음으로, 인문수학은 학원의 수업자료를 복습하며 준비하였습니다. 수시를 준비하면서 수능 또한 놓지 않았기에 수능 수학 고난이도 문제를 풀었었는데, 이 또한 상당한 도움이 되었던 것 같습니다. 헷갈리는 개념이나 예전에 배워 기억이 흐릿한 개념 같은 경우는 과거 공부했던 수학 자습서나 정리해둔 개념 정리 노트를 읽으며 빈 지식을 메꿔나갔습니다.

     

    2. 타학원과 다른 이채린 class 만의 특징과 장점이 있다면 적어주세요.

     

    (1) 이채린 선생님의 꼼꼼한 피드백

    이채린선생님은 잘한 점은 칭찬해주시면서도 답변에서 부족했던 점이나, 더 보완해야할 점을 정확히 콕콕 찝어 주셨습니다. 답변을 준비하면서 제가 미쳐 생각하지 못한 부분까지 생각이 뻗혀나갈 수 있도록 길을 안내해주셔서 보다 심화된 부분까지 생각해볼 수 있었고, 이에 더 깊이 있는 답변을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선생님의 꼼꼼한 피드백으로 면접 기출을 확실하게 정리할 수 있었습니다.

     

    (2) 인원 제한수업

    이채린선생님의 방학특강과 추석특강 수업은 인원이 제한되어 발표할 때마다 각각 답변의 장단점에 대한 이채린 선생님의 피드백을 확실히 받을 수 있었습니다. 본 수업 다음으로 이어지는 계열별 수업에서도 비슷한 계열 친구들의 문제 전체에 대한 답변을 들으며 답변을 바라보는 다양한 관점을 배울 수 있었고, 친구들의 모습에서도 배울 점을 찾으며 저 또한 성장할 수 있었습니다.

     

    (3) 다양한 주제의 문제해결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기회

    인문 계열과 사회과학 계열 학생이 함께 반반 씩 구성되어 본 수업이 진행되었고, 인문과 사회과학 문제를 모두 풀이하며 다른 계열의 문제에 대해 특징과 차이점을 비교하며 생각해볼 수 있었고, 인문 계열 친구들의 답변을 들으며 관련 지식을 얻기도 하였습니다. 이채린 선생님의 문제풀이를 들으면서 어떤 문제든 논리적으로 접근하고 변별력 있게 해결할 수 있는 능력을 기를 수 있어서 많은 도움을 받았습니다.

     

    (4) 면접에 대한 상세한 피드백

    이채린 선생님 수업 시간 이후에 진행되는 조교 선생님과의 수업 또한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발언 시 저의 표정이나 제스쳐 등 제가 스스로 확인하기 어렵던 무의식적인 습관과 말버릇을 확인할 수 있었고, 듣는 사람의 관점에서 무엇이 문제인지 실질적인 교정을 위한 연습을 할 수 있었습니다. 사실 제 피드백을 듣는 게 부끄럽기도 했지만 이를 통해 잘못된 점을 고칠 수 있었기에 큰 의미가 있었습니다.

     

    (5) 매 수업마다 주어지는 읽기자료

    바쁜 학교 생활과 내신 준비로 시사 관련 지식을 쌓기 어려웠는데 매 수업마다 받은 읽기자료를 통해 많은 시사 이슈를 접하고 정리할 수 있었습니다. , 다양한 논쟁거리에 대한 찬반 의견을 정리한 글을 흥미있게 읽으며 자연스럽게 반론 재반론을 생각해보는 연습을 하게 되었습니다.

     

    (6) 사회교과 정리 자료

    학교 내신에서 배운 사회탐구 과목과 수능 선택 과목 외 다른 과목에 대한 지식이 없어 면접 문제를 볼 때 당황스러웠었습니다. 첫 수업 때 나누어주신 정리 자료들을 읽으면서 부족한 교과 지식을 쌓을 수 있었습니다. 간단하면서도 정확히 정리되어있어 이해가 쉬웠습니다.

     

    3. 합격하게 된 노하우가 있다면 후배들에게 조언해주세요

    우선, 진로가 불분명한 학생과 같은 경우에는 모든 비교과 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해드리고 싶습니다. 저는 학생부 종합 전형으로 대학 진학을 할 계획이었기에 학교 생활 3년간 되도록 모든 활동에 참여하려 노력하였습니다. 당시에는 많이 힘들었지만 돌이켜 보면 제가 힘들여 참가했던 대회들, 소규모 진로 탐구 동아리 활동들, 학생회 활동, 학급 회장단 활동들 모두 저에게 값진 경험이 되어주었습니다. 이러한 활동을 통해 생활 면에서도, 교과학습면에서도 성장할 수 있었으며, 저의 교과 학습 경험과 어우러져 본격적 입시에 돌입하였을 때도 많은 도움을 주었습니다. 무엇보다도, 명확히 정해져있던 꿈이 없던 저로 하여금 저의 흥미나 적성을 발견하고 진로 면에서 나아가야할 방향을 명확히 찾아낼 수 있도록 도움을 주었다는 점에서 저의 입시 성공에 있어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하였습니다. (물론 가장 우선순위는 내신입니다! 비교과에 집중한다고 내신을 소홀히 하는 것은 모두가 반대하더군요.)

    다음으로, 진로가 분명한 편인 학생은 자신의 이야기를 미리 만들어 놓았으면 합니다. 저도 여러 선생님의 조언과 대학 입시 도움 자료 등을 통해 거의 깨우치게 된 것이지만 모든 자소서나 생기부 내용에서 중요한 것은 자신만의 이야기라고 합니다. 저 같은 경우는 사실 앞서 언급해드렸지만 저의 진로가 모양이 잡힌 것이 조금 늦은 편이었기에 저의 이야기(분야에 관심을 갖게 된 동기>노력한 점>심화>심화>...)를 엮어내는 데 큰 어려움을 겪었었습니다. 본인이 무엇을 하고 싶은지가 정해져 있으신 분이라면 제가 겪은 것과 같은 어려움을 겪지 않기 위해서라도 미리 자신의 어떠한 이야기를 자기소개서, 생활기록부에 짜낼 것인지를 구상해두면 좋을 듯합니다.

    마지막으로, 면접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본인에 대한 신뢰, 즉 자신감과 마인드 컨트롤이라고 생각합니다. 제가 긴장을 많이 하는 편이 아님에도 면접장에서는 많이 긴장을 하였습니다. 사실 전 처음 면접으로 연대 면접형 면접을 갔었는데 (준비시간 5분으로 서울대의 30분 준비시간과 차이가 크고 질문 유형도 달라 상황이 많이 다르기는 합니다만..) 당시 문제를 보고 너무 긴장해서 답변을 제대로 하지 못하고 나왔었습니다..ㅎㅎ면접을 마치고 나오면서 긴장하지 말걸..긴장 안했으면 훨씬 잘하고 마음도 편했을텐데..라는 후회가 계속 들더군요. 그래서 마음을 가다듬는 연습을 많이 하였고, 별 방법을 다 시도해보았는데 가장 최선은 억지로라도 자신 스스로에게 힘을 주는 것이었습니다. 뭐 가령 계속 너는 할 수 있어!라는 이야기를 한다든가, 자신감을 높여주는 노래를 주기적으로 듣는다든가, 자신의 멋진 미래를 상기시켜본다든가, 자신이 이루어낸 일들을 되새겨본다든가..등 다양한 방법으로 본인의 자신감을 높이기 위해 노력해주실 필요성이 있습니다. 사실 이걸 읽고 있으신 누구시든지 모두 긴장하지 않는게 최선임을 아실테지만, 막상 현장에 가면 많이 긴장되다보니..현장에서의 흔들리는 마음을 붙잡아줄 수 있는 코어 자신감이 꼭 뒷받침이 되어 주어야 합니다.

     

    4.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

    이걸 읽고 계신다면 대부분 면접을 준비하고 계실테니.. 거의 다 끝나가는 단계에 계실 거예요. 원래 마지막이 제일 힘들다고 하잖아요? 아마 많이 힘드시고 지치고 언제 끝나나..라는 생각만 드시고 그러실 거예요. 저도 자소서 쓰고 면접 준비할 때 자괴감도 들고, 창작의 고통도 겪고, 면접 준비할 때는 계속 현장에서 머리 하얘지면 내 3년이 날라가는 건가..!!라는 쓸데 없는 고민도 하곤 했어요. 나의 의사와 관계 없이 강제로 라는 사람에 대해 거의 처음으로 깊이 생각하게 되면서 (자소서 ㅡㅡ) 나의 모습에서 아쉬운 점도 보게 될 것이고, 뭔가 한 게 없는 것 같은 기분도 느낄 수도 있을 거예요..무엇보다 자신을 믿는 자세가 필요한 시기입니다. 지금까지 누구보다 너무너무 잘해오셨고, 이제는 잘 마무리할 아주 아주 잠깐의 시간만이 남았습니다. 남은 시간동안 정말 잘 정리해 좋은 결과 얻으실테니 본인 자신을 믿으세요. 할 수 있어요!! 내 자신을 믿자 파이팅♡♡♡♡♡

    공유하기
    등록자
    등록일
    2020-03-22 20:07
    조회
    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