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S 상담전화 대치. 02-565-0715 분당. 031-786-0715

아토즈 논술ㆍ구술 아카데미

ATOZ
수강 신청 및 상담
대치. 02-565-0715
분당. 031-786-0715
    공유하기

    2021 서울대 수시 경영학과(일반전형), 연세대 경영학과(활동우수형), 고려대 경영학과(학업우수) 합격 : 이OO(서울국제고)

    2021 서울대 수시 경영학과(일반전형), 연세대 경영학과(활동우수형), 고려대 경영학과(학업우수) 합격 : OO(서울국제고)

     

    1) 구술전형에 합격하기 위해 어떻게 준비하셨나요?우선 각 대학교의 기출문제를 확인하였습니다. 또한 학교 선생님들께서도 면접 준비를 도와주셔서 선생님들께서 주신 문제를 통해 모의 면접을 세 번 정도 하였습니다. 이채린class에서는 방학특강, 추석특강, 파이널 등 수업마다 문제를 풀고 이채린 선생님께 받았던 피드백을 꾸준히 정리해두고 다음 문제를 풀 때 반영하고자 노력했습니다. 이런 과정을 통해 저만의 일관된 답변 구조를 형성해 나갔고, 이후에도 모의 면접을 통해 답변 구조를 고쳐 나갔습니다. 면접 전날에는 지금껏 받았던 문제들과 기출문제를 훑으며 답변을 간단하게 생각해보고 이를 예시 답안과 비교하며 출제 경향 등을 마지막으로 확인하며 마음가짐을 정리하였습니다.

     

    2) 타학원과 다른 이채린class만의 특징과 장점이 있다면 적어주세요.이채린class만의 장점은 상세한 피드백과 자유롭게 논리를 전개할 수 있도록 유도해주신다는 점이 좋았습니다. 문제마다 특별한 답을 요구하는 다른 수업들과는 확실히 다른 수업이었습니다. 또한 실전 같으면서도 실전보다 어려운 모의문제의 퀄리티입니다. 선생님 수업은 모두 연습하기 좋은 문제들로 구성되어 있어서 다양한 문제마다 자신만의 전략을 짜기에도 좋고 자신의 단점을 발견하여 실력을 향상시키기에도 좋았습니다. 그리고 이후에 실시되는 시뮬레이션 수업으로 자신의 전략을 연습해보고 답변에서의 단점을 고칠 수 있었습니다. 또한 문제들의 난이도도 높아 짧은 시간 동안 높은 난이도의 문제를 풀어나가는 것에 익숙해지면서 실전에서도 훨씬 수월하게 문제를 풀어나갈 수 있었습니다. 이채린class의 또 다른 장점으로는 구술 수업시간에 제공되는 자료가 많다는 것입니다. 수업시간에 푸는 문제뿐만 아니라 매 수업시간마다 다양한 읽기 자료, 추가 문제, 해설, 사례 등이 제공되기 때문에 면접 전에 볼 자료가 없어 걱정할 일은 없었습니다.

     

    3) 합격하게 된 노하우가 있다면 후배들에게 조언해주세요.특별한 노하우는 없었습니다만 그래도 몇 가지를 소개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우선 플래너를 매일 꾸준히 작성하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플래너를 공스타에 나오는 것처럼 예쁘게 꾸밀 필요는 없습니다. 그저 오늘 하루의 계획과 공부량을 측정할 수단 정도로 사용할 수 있을 정도면 됩니다. 플래너를 사용하면 객관적인 공부량을 알 수 있었고 이에 따라 제 생활패턴을 돌아볼 수 있기 때문에 꾸준히 플래너를 작성하며 제 공부 습관을 개선할 수 있었습니다. 또한 교내 활동을 다양하게 참여하는 것도 추천드립니다. 저희 학교에는 교내 대회, 동아리, 강연 등 교내 활동이 많은 편이었는데, 이런 저런 활동들에 최대한 많이 참가하고자 하였습니다. 모든 활동들이 자소서 작성 등 대입 준비에 유의미하게 쓰인 것은 아니었지만, 개인적으로 뜻 깊은 활동도 있었고, 의외의 활동이 입시 준비에 있어 큰 도움이 되기도 하였습니다. 자신의 관심사 외에도 보다 더 다양한 활동을 하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고3 생활을 보내면서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원래 늦게 자고 늦게 일어나는 습관을 가지고 있었지만, 3 5~6시 즈음에 일어나며 많은 변화가 있었습니다. 우선 하루를 개운하게 시작할 수 있었고, 학교 수업 시간 때 쯤에는 이미 정신이 완전히 깨어 있어서 집중도도 좋았습니다. 무엇보다 아침시간을 다양하게 이용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좋았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아침 시간의 집중도가 저녁 시간 집중도보다 높았기 때문에 특히나 더욱 효과적이었습니다. 잠을 줄여가는 것보다는 적당한 수면 시간을 유지하면서 깨어 있는 시간을 최대한 활용하는 것이 더 효과적인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지금까지 세가지 조언을 드렸지만, 이 모든 조언의 제 개인적인 경험에서 우러나온 것이기 때문에 사람마다 다를 수 있습니다. 시간적 여유가 있을 때 한 번 시도해보고 본인에게 맞는 방향을 찾아나가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4)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우선, 어떤 질문에도 사용할 수 있는 나만의 답변 구조를 미리 만들어가면 좋을 것 같습니다. 처음 보는 지문들을 긴장되는 상황 속에서 받게 되면 실제 난이도보다 더 어렵게 느껴질 수 있습니다. 그럴 때 답변 구조를 미리 짜 놓는다면 지문을 분석하고 답변을 하기에 훨씬 수월할 것입니다. 답변 구조는 너무 세세하게까지 준비할 필요는 없고 웬만한 질문에 변형해서 쓸 수 있도록 간단하게 준비하면 될 것 같습니다. 저의 경우에는 결론-지문 요약-적용/근거-결론 형태로 준비해서 실전에서 변형해서 사용했습니다.

    또한 답변을 할 때 핵심을 간결하게 말하는 것도 도움이 될 것입니다. 답변을 할 때에는 현장의 분위기에서 오는 긴장감과 제한된 시간에서 오는 압박감 때문에 횡설수설하기 쉬운데, 답변을 간단하게 준비하면 보다 깔끔하게 들리기도 하고 중언부언하는 것도 방지할 수 있습니다. 다만 너무 간단하게 준비해서 필수적인 것마저 놓치면 안 되겠지요?

    면접장에서 운이 좋다면 금방 면접이 끝나겠지만 운이 나쁘다면 4시간씩 기다려야 할 수도 있습니다. 제가 갔던 모든 면접에서 그랬기 때문에, 이 부분에 대한 팁을 드리고 싶습니다. 대학에 따라 그 시간 동안 준비한 자료를 볼 수도 있고 못 볼 수도 있기 때문에 우선 간단한 자료 하나 정도 준비해가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하지만 기다리는 동안 글자가 눈에 잘 안 들어오기 때문에 너무 많이 준비하시지는 말고, 워밍업 정도로 사용할 간단한 문제를 준비하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또한 남는 시간 동안 자신이 면접장에 들어가면 어떻게 답변을 시작할지 조용히 연습해보는 것도 좋습니다. 손동작, 자세, 시선, 그리고 말투도 연습하고 들어간다면 보다 좋은 첫인상을 남길 수 있을 겁니다. 그래도 시간이 남는다면 잠깐 눈을 붙여 긴장과 피로를 푸는 것도 괜찮답니다. 다만 면접 30분 전에는 일어나서 화장실도 다녀오고 면접 준비도 하시길 바랍니다. 지금까지 제 얄팍한 경험에서 나온 작은 조언이었습니다. 여기까지 오느라 수고하셨습니다. 모두들 면접 잘 보고 와서 유종의 미를 거두시길 바라요!! :D

     

    공유하기
    등록일
    2021-03-28 12:51
    조회
    460